제주항공 37

무안공항에 등장한 A321-200 NEO 그리고 호남선과 경전선을 달리는 열차들

다사다난했던 2019년 기해년이 가고 2020년 경자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새해를 맞이해 계획하신 것들 모두를 이루시는 한 해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각설하고, 새해를 맞이해 광주나 무안공항에서 좀처럼 보기 힘든 기체가 무안공항에 입항한다는 소식을 듣고 모처럼 대한만세 님과 무안공항으로 출사를 다녀왔습니다. 무안공항에 입항하는 새로운 기체는 베트남 항공의 'Airbus A321-200 NEO'이며 원래는 지난 12월 28일부터 입항할 계획이었으나 항공기 로테이션 문제로 28일이 아닌 이날 (1월 1일) 처음으로 무안공항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NEO : New Engine Option, 기존 모델은 CEO : Current Engine Option) ● 베트남항공 (Vietna..

모처럼 광주공항에 모습을 드러낸 아시아나의 샤크렛 장착형 A321-200

즐거운 추석 연휴 보내셨는지요. 이번 추석 연휴에도 공항이며 버스터미널, 기차역 등에 다양한 임시편들이 등장해 귀성객이나 여행객들의 발이 되어주었습니다. 물론, 광주공항과 무안공항도 예외는 아니었고 특히, 광주공항에는 오랜만에 B767-300과 샤크렛 장착형 A321-200이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는데, 안타깝게도 이 녀석들을 비롯해 광주/무안공항 임시 항공편들의 입출항 시각이 새벽이나 밤에 몰려있어 이번에는 임시편들의 모습을 구경하지 못했습니다. 그래도 연휴 이후에 B767-300과 샤크렛 장착형 A321-200이 한 차례 더 광주공항에 입항하는데, B767-300은 제주발 광주행 마지막 편인 OZ8148편으로 투입되는지라 구경하기 힘들지만, 샤크렛 장착형 A321-200은 OZ8144, OZ8146편에..

어느 이른 아침, 무안공항에서 본 몽골항공 B737-800WL

무더운 여름도 막바지에 접어들었는지, 밤바다 숙면을 방해하는 열대야도 수그러들고 낮에도 습도가 전보다 낮아져 한결 쾌적해졌습니다. 다만, 한낮의 햇볕은 아직도 한여름 그대로인지라 낮 동안에는 자연스레 그늘과 에어컨을 찾게 되지만요. 각설하고, 지난 6월, 하계 휴가철을 맞이하여 무안발 몽골 행 전세 항공편이 모습을 드러냈는데, 국적기인 제주항공은 물론이고 무안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몽골항공 그리고 무안뿐만 아니라 우리나라에서 보기 힘든 이즈니스항공과 훈누항공이 등장해 한동안 잠잠했던 스포팅 본능(!)을 흔들어 깨우기도 했습니다. 이제 하계 휴가철이 끝나가는 만큼 여름내 운항했던 전세기들의 운항도 막바지에 이르렀는데, 전세기들의 운항이 끝나기 전에 이른 비행기 도착 시각과 개인 사정으로 인해 입맛만 다셔..

비바람이 몰아치는 무안공항에서 본 비행기들

9호 태풍 레끼마 (LEKIMA)가 서해 상공을 통과하는 까닭에 남서부지방은 태풍의 간접 영향권이라고는 해도 제법 강한 바람이 불고 산발적으로 비가 내렸습니다. 광주, 전남지역의 경우 휴일 점심을 기해 바람이 제법 강해지고 늦은 오후부터는 비 소식이 예고되어있었는데, 마침 이른 아침에 무안공항으로 젯스타퍼시픽과 훈누항공이 짧은 시격으로 입항한다길래 날이 더 안 좋아지기 전에 이 두 녀석을 함께 낚을 심산으로 대한만세 님과 무안공항에 가기로 합니다. 비행기 도착 시각에 맞춰 공항에 도착하기 위해서는 적어도 광주에서 오전 7시에는 출발해야 하는데, 이미 출발지에서 이륙해 무안으로 오고 있어야 할 비행기들이 어째 이륙조차 하지 않았더랍니다. 무슨 이유인지 두 항공편 모두 출발이 지연되고 있음을 확인했고 이 녀..

어느 여름날 주말 저녁 무렵, 무안공항에 다녀왔습니다

지난 주말, 이번에도 대한만세 님과 무안공항으로 출사 다녀왔습니다. 이번 출사를 통해 모처럼 필리핀 국적의 팬퍼시픽 항공을 구경할 수 있었고 지난 7월 초에 무안공항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이즈니스항공을 다시 볼 수 있었습니다. 아울러, 평소에는 이른 아침에 입항하던 비엣젯과 더불어 이제는 무안공항으로 출사 나가면 높은 확률로 구경할 수 있는 제주항공도 어김없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여름답게 날은 무척 더웠지만, 구름이 끼어서인지 지열은 생각보다 덜했고 모처럼 RWY01을 사용해준 덕에 평소와는 다른 분위기의 사진을 찍을 수 있었습니다. ● 팬퍼시픽항공 (Pan Pacific Airlines) + 기종 : Airbus A320-200 + 등록번호 : RP-C7936 + 스케줄 : 칼리보(12:00) →..

무안공항에서 만난 제주항공 B737-800WL과 훈누항공 ERJ-190LR

태풍이 지나간 후 태풍이 몰고 올라온 습기가 아직도 가시지 않았는지 연일 습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주말이 가까워질수록 그 정도가 더 심해지던데, 정말이지 에어컨을 켜지 않으면 안 될 것 같더랍니다. 각설하고, 지난 7월 초에 이어 7월 마지막 주 주말에도 무안공항에 다녀왔습니다. 지난 무안공항 출사 목적은 몽골 국적의 이즈니스 항공 기체를 구경하는 것이었고 이번 무안공항 출사 목적 역시 몽골 국적의 훈누항공 기체를 구경하는 것입니다. 최근, 일본의 삽질(!)로 인해 반일 감정이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여름 휴가를 맞이하여 일본이 아닌 동남아, 러시아, 중국 등으로 발을 돌리는 관광객이 많은 거로 알고 있습니다. 그 여파 때문인지 무안공항에도 평소에는 잘 보이지 않았던 몽골 국적 항공사가 입..

모처럼 무안공항과 광주공항으로 출사 다녀왔습니다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7월 초. 여름 휴가를 앞두고 무안공항에 다양한 전세기들이 모습을 드러내기 시작했습니다. 전세기라고 해봐야 매번 오는 녀석들이 들어오는지라 신선도(!)가 예전만 못하지만,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그간 보지 못했던 생소한 항공사가 입항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주말을 맞이해 대한만세 님과 모처럼 무안공항으로 출사를 나가보았습니다. ● 이즈니스항공 (Eznis Airways) + 기종 : Boeing737-700 + 등록번호 : EI-ULN + 스케줄 : 울란바토르(13:00) → 무안(17:20) + 편명 : EZA7231 #.1 #.2 #.3 #.4 금일 무안공항은 RWY19를 이착륙 활주로로 사용 중이었던 만큼 양파밭 포인트로 이동해 목표물(!)을 기다립니다. 오늘의 목표물은 몽골 울란..

살짝 쌀쌀한 날씨의 주말 오후, 광주공항 RWY 22로 뜨고 내리는 비행기들

전날 비가 내려서 인지 제법 쌀쌀한 바람이 부는 어느 봄날 주말. 요즘 남풍이 주로 부는지 광주공항 이착륙 활주로가 RWY 22로 바뀌는 일이 잦아졌습니다. 전부터 RWY 22로 뜨고 내리는 비행기를 구경하고 싶었지만, 최근 개인 사정으로 출사를 통 나가지 못했던 찰나 마침 주말에 이착륙 활주로로 RWY 22를 사용하길래 광주공항에 가보았습니다. ● 대한항공 (Korean Air) + 기종 : Airbus A220-300 (Bombardier CS300) + 등록번호 : HL8313 + 스케줄 : 제주(16:10) → 광주(16:55) + 편명 : KAL1900 #.1 #.2 #.3 ● 제주항공 (Jeju Air) + 기종 : Boeing737-800WL + 등록번호 : HL8031 + 스케줄 : 제주(..

스플릿 시미터 윙렛 장착형 제주항공 B737-800 2호기, 광주공항에 등장!

국내 항공사 중 유일하게 스플릿 시미터 윙렛 장착형 B737-800을 운용 중인 제주항공. 1호기를 도입한 후 한 달간 국내선을 돌리며 가볍게 몸을 풀더니 지금은 국제선에 투입해 본래 용도에 충실히 사용하고 있습니다. 광주공항에서 마지막으로 제주항공의 스플릿 시미터 윙렛 장착형 B737-800 1호기를 본 지 한 달 째 되는 날, 이번에는 제주항공의 스플릿 시미터 윙렛 장착형 B737-800 2호기가 광주공항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2호기는 지난 2월 15일에 감항을 마치고 20일부터 정식 운항을 시작했는데, 아무래도 두 번째 기체라서인지 1호기 때와 달리 감항 기간이 꽤 짧았고 지금은 1호기 때와 마찬가지로 국내선을 위주로 운항하며 몸을 푸는 중입니다. 제주항공의 스플릿 시미터 장착형 B737-800 ..

2019년 설을 맞아 무안공항과 광주공항으로 출사 다녀왔습니다

설 연휴가 시작되었습니다. 즐거운 명절 연휴 보내고 계시는지요. 여느 명절 때와 마찬가지로 이번 설에도 연휴를 이용해 해외로 여행을 떠나는 분들이 많은데, 대목 장사(!)를 위해 전국의 국제공항에 다양한 국적의 전세기들이 입항해 여행객들의 발이 되어주고 있습니다. 동네(?) 공항인 무안공항도 예외는 아니더랍니다. 실질적인 연휴 첫날인 2월 2일 토요일에 동남아행 전세기들이 대거(?) 입항했는데, 모처럼 분주하게 움직이는 무안공항의 모습을 프레임에 담기 위해 대한만세 님과 올해 첫 무안공항 출사를 다녀왔습니다. 날이 흐려 광량이 부족하고 바람도 제법 차가워 춥기는 했으나 그 덕분에 역광과 지열을 피해 비교적 쾌적하게(?) 셔터를 누를 수 있었습니다. ● 제주항공 (Jeju Air) + 기종 : B73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