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WA B777-300ER to Incheon


그간 비행을 하면서 아무래도 일지를 쓸만한 시간이 없어서 스크린 샷은 찍지 않고 그냥 비행만 하다가
문득 스크린샷 몇장을 남겨보고 싶어, 비행 중간부터 스크린샷을 찍기 시작 했습니다.

비행구간은 홍콩 → 인천으로, 홍콩을 12시 35분 출발하여, 인천에 17시 정각에 도착하는 KA514 정기편이구요.
기종 역시 스케줄대로 B777-300ER을 띄웠습니다.

최근 혼자 비행하면서 대부분 정기 스케줄대로 비행하다보니, 동남아 루트는 대부분 야간비행인데다가, 스크린샷을 찍어도
검은화면만 보이기 일수라, 스크린샷 찍기도 애매했었지요.
모처럼 주간비행이고, 대만 인근에서부터 스크린샷을 찍어보았습니다.





음력으로 15일이 훨씬 지난 시점인데, 플심상에는 보름달이 떠올라있습니다~.





대만과 중국 사이의 바다를 지나가고 있구요.
점점 북쪽으로 올라갈수록 상층부 기온이 떨어지는지 비행 중반쯤 해서 비행기구름이 나오더랍니다.





왠지 오랜만에 보는 B777조종실입니다.

Posky와 PSS를 merge해놓은 탓에, VC의 계기들은 보이는 것 외에 조작은 할 수 없는... 일종의 감상용이지요ㅜㅜ
저기 있는 버튼들이 다 작동한다면 더 재미있는 비행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만...
그래도 마땅한 상용 B777이 없는걸 생각하면, 이정도만 해도 감지덕지죠..ㅜ.ㅜ;

CLS와 PSS를 merge한것도 게이지 하나만 붙여주면 VC가 나오긴 하지만, 이정도 퀄리티 까지는 아니라 그냥 2D패널만 붙여놓은 상태입니다.





홍콩을 출발해서, 한반도 상공에 들어올 때 까지 계속 바다만 보고가는 지겨운 루트입니다~.
뭐 대양주행 비행에 비하면 비행시간이 짧아 크게 지루하지는 않지만, 아무래도 아무것도 없는 망망대해 상공을 지날때면 딱히 할 것도 없고 심심하죠~.





한반도 상공에 진입~.
대강 해남과 강진 사이를 지나가고 있습니다~.

가을이라서인지, 슬슬 땅바닥(!)색깔이 가을빛으로 변해가고 있구요~.





국내선이라면 모를까, 국제선의 경우 속도가 빨라서 금방 인천까지 올라와버립니다~.

접근 절차를 수행중인데, 착륙 활주로가 33R인지라, OLMEN 1S STAR절차대로 비행중이구요.
송탄 VOR을 12000피트로 통과 후, RWY 33R의 IAF (Initial Approach FIX)인 PULUN fix를 향해 7000피트로 추가 하강중입니다.

PULUN fix를 지나면 바로 우선회 하여, FAF (Final Approach FIX)인 RIVER fix를 향해 3600ft로 추가 하강하게 되고
ILS를 잡아 착륙하게 되는 경로입니다.





파이널 구간 진입~.
최종 접근속도는 151노트입니다.

속도를 줄이며 플랩을 펼쳐주구요. 바퀴도 내려줍니다~.





왠일인지 쾌청한 날씨의 인천이네요+_+

이런날이면 왠지 수동으로 내려보고 싶어지지요+_+
2500ft에서부터 오토파일럿을 풀고 수동으로 내려가는 중입니다....만 측풍이 10노트네요ㅜㅜ





Flare~.
B773이나 A346같이 동체길이가 긴 녀석들은 플레어 각도를 심하게 주면 안되는데, 습관적으로 기수를 들어버립니다..ㅜ.ㅜ





Spoiler Deplayed, Thrust Reverse~.

저 멀리 RWY 34에서 이륙한 싱가폴 항공 B777이 보입니다.





데굴데굴 굴러가며 감속~. 고속이탈 유도로로 기수를 돌려 활주로를 비워주구요.





앞서 착륙한 JAL B767뒤를 졸졸 따라갑니다.
이녀석은 탑승동으로, 저희 비행기는 메인터미널로 이동하구요~.

RWY 33L에서 이륙한 대한항공 B772를 기다리느라 잠시 대기합니다.





엄청 오랜만에 들어가는 메인터미널이라, 스팟이 어디 붙어있는지를 모르겠어요 >_<.... 라는 핑계로 나 따라와 차를 부릅니다.






나 따라와 차를 졸졸 따라가면서 힐끔 쳐다본 탑승동의 모습은 의외로 한산했습니다.
디지털 돼지(!)가 네마리나 보이네요 >_<

최근 허브를 인천으로 옮겨, 지금은 완전히 자리를 잡은 베르데 항공도 보이구요.





나 따라와 차를 졸졸 따라가다보니 어느새 8번 스팟입니다.
저희 항공기가 주기할 스팟이기도 하지요~.





VDGS 사인에 맞춰 STOP~.

Fuel Cut off.





승객 하기를 위해 브릿지가 접현되고, 조업차량들이 주렁주렁 달라붙었습니다.





거의 대부분 탑승동 출도착만 하다보니 메인터미널은 어색합니다~.
탑승동 생기기 전만 해도 메인터미널 출도착이 당연했었는데 말이죠ㅜㅜ

지금은 오히려 탑승동이 더 익숙하달까요ㅜㅜ





평소 탑승동 같으면, 고등어들이 우글우글 했을 텐데, 메인터미널에는 꽁치들이 몰려있고... 저 혼자 고등어입니다=_=
이럴줄 알았으면 저도 A330끌고올껄 그랬나봅니다..ㅜ.ㅜ;

비행은, 12시 35분 정시 출발, 도착은 예정보다 14분 빠른 16시 46분 도착으로, 비행시간은 3시간 11분 입니다~.

3시간 11분간의 비행 고생하셨습니다~.
(라고 하기에 스크린샷 찍은 지점부터 인천공항까지는 2시간 거리밖에 안되지만요ㅜㅜ)


Comment 20
  1. Favicon of http://sv2korea.tistory.com 한국출장소장 2011.09.22 19:53 address edit & del reply

    비행 고생하셨습니다~

    저같은 경우 습관대로 스샷은 찍는데 올리는 건 잘 나온거 아니면 터치다운 인증샷 정도뿐이군요(먼산)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1.09.22 20:31 신고 address edit & del

      감사합니다~.
      처음에는 그냥 가볍게 비행하자 해놓고, 비행 도중 심경의 변화(!)를 일으킨 나머지 중간에서부터 스크린샷을 찍는 경우가 허다합니다..ㅜ.ㅜ;;;

  2. Favicon of http://archjun.tistory.com/ Fly Star 2011.09.22 20:13 address edit & del reply

    역시 B777-300ER은 길쭉한 동체가 매력입니다. 아니 그런데 홍콩에는 대체 언제 가셨는지요.ㅎㅎㅎ
    아무래도 Posky B777의 VC는 비주얼적인 면에서는 아주 훌륭한것 같습니다. 뭐 저의 경우 보통 2D패널에서만 조작을 하기때문에 VC에서 조작을 못해도 크게 불편할게 없습니다만, 아무래도 아쉽긴 하지요.
    홍콩에서의 이륙장면을 보지 못해 아쉽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기분좋은 스샷을 보게 되어서 좋습니다. 비행 수고하셨어요~~~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1.09.22 20:34 신고 address edit & del

      감사합니다 >_<
      길쭉한 동체만큼이나 스크린샷 찍기도 힘들고 지상에서 활주하기도 힘들더라구요ㅜㅜ...
      익숙해지면 괜찮겠지만, 아무래도 주력이 아니다보니 간간히 777몰고다닐때면 바퀴가 잔디밭에 빠지지 않을까 백미러 보느라(!) 정신 없습니다..ㅜ.ㅜ;;;

      Posky777은 아무래도 posky의 야심작인 만큼 VC디테일이며 동체 디테일이 상당하지요 >_< 사실 저도 일지쓸때 외에는 VC를 거의 사용하지 않는지라 VC가 없다 해도 큰 불편함이 없답니다~.

      움... 이제 앞으로는 일지가 아니더라도 출발 공항에서도 스크린샷을 찍는 버릇을 들여야될듯 합니다..ㅜㅜ

  3. jeremy309 2011.09.23 07:32 address edit & del reply

    잘 봤습니다~
    p.s그거 아세요? 디지털돼지 4개 중에서 2개는 카와꺼라는걸...ㅋㅋ

  4. Yaggo2 2011.09.23 07:34 address edit & del reply

    왠지 오랜만에 보는듯한 인천공항입니다 -.. 생각해보면 777도 오랜만에 보지만요 --:...
    역시 항공계는 어류(!)가 대유행이군요 >_<... 고등어에 꽁치~ 이제 자갈치와 참치만 생기면 공항이 바다라고 해도 믿겠습니다 (우주먼산). 그나저나 고등어는 언제나 봐도 멋진 것 같습니다. 길쭉한게 잘 빠졌으니 말입니다 ^^....
    오랫만에 카와항공기를 보니 갑자기 비행하고 싶어집니다 ~..
    이제 한달만 있으면 다시 비행을 할 수 있는데, 한달이라는 시간이 길고도

  5. Yaggo2 2011.09.23 07:36 address edit & del reply

    짧은 시간인 것 같네요. 남은 시간을 잘 활용해야겠습니다 ^^...

    그나저나 주저리가 길어져서 덧글을 한개로 달지 못하였네요 ㅜㅠ... 스마트폰의 한계군요 ㅜㅠ..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1.09.23 19:09 신고 address edit & del

      오랜만에 인천 복귀편 비행을 해본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비행기가 유선형의 물고기랑 비슷하게 생겨서 이런저런 물고기 이름이 붙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대표적인게 고등어와 꽁치지요 >_<

      이제 한달 후면 봉인 해제 하시는군요~.
      아무쪼록 남은 시간 활용 잘 하시구요~.
      (그...그나저나 스맛폰은 글자수 제한이 있는건가요ㅜㅜ?)

  6. Hanover 2011.09.23 21:14 address edit & del reply

    언제나 카와 일지는 심플하면서두.. 이쁩니다 ... :-)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1.09.23 23:59 신고 address edit & del

      앗 Hanover님 오랜만에 뵙습니다^ㅡ^ 그간 별고 없으셨는지요~.
      미흡한 스크린샷들(!)봐주셔서 감사합니다^ㅡ^.

  7. 에레이나르 2011.09.24 21:34 address edit & del reply

    역시 미유님의 스크린샷 구도는 예술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

  8. lovelypilot 2011.09.25 20:54 address edit & del reply

    무심코 네이버에서 KAWA 를 검색했다가 들어와버렸네요 ㅋㅋ
    인천 공항만 보면 가슴이 뛰네용 ^^

    근데 아래서 7번째 사진에 웬 인천에 아파트 단지가 ^^;;;;;;;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1.09.25 23:25 신고 address edit & del

      kawa로 검색하면, kawa홈보다 블로그가 더 많이 걸리더라구요. 아무래도 일지 때문인듯 싶습니다=_=;;;;;

      음... 저거 영종도 공항 신도시를 구현한 것 같더라구요~.
      실제로 아파트 단지가 있으니까요~.

  9. Favicon of https://miku.hatsu.ne.kr Hanex 2011.09.25 20:5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저희집 플심에는 휑~하니 비어있던 인천공항 주변이

    나무와 건물들로 가득 차있는게 보기 좋습니다~ :) / 한편으론 부럽군요.. ㅜㅜ
    비행 수고하셨습니다~!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1.09.25 23:25 신고 address edit & del

      자, 이참에 인천 시너리 설치하시는겁니다=_=//

  10. lovelypilot 2011.09.27 21:58 address edit & del reply

    오잉....전 없더라구요....한도풍30 시너리가 막고 있어서 생기지 않았나 봅니다 ^^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1.09.27 23:28 신고 address edit & del

      인천공항 시너리 레이어를 한도풍보다 더 상위에 두시면 생기지 않으려나요~?

  11. lovelypilot 2011.09.28 00:27 address edit & del reply

    흐음....분명히 Addon Scenery 보다 RKSI RKSI CARS 가 위에 있을텐데....

    시험끝나고 플심 한번 켜서 점검 해봐야겠군요 ㅋㅋㅋㅋㅋ

prev 1 ··· 1218 1219 1220 1221 1222 1223 1224 1225 1226 ··· 2188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