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y MDR-EX1000을 접하다

 

 

(좌 : EX1000 / 우 : EX600)

 

얼마 전, 지인분께서 소니 다이나믹 드라이버 이어폰의 최 상위모델인 MDR-EX1000을 구매하셨고,

마침 지인분을 뵐 기회가 생겨, EX1000을 접해보았습니다.

 

예전, 서울 코엑스몰에서 MDR-EX1000 청음을 해본적은 있지만,

이어폰의 차음성능이 그리 좋지 않고, 주변도 시끄러워 EX1000의 위력을 100% 느끼지 못해 아쉬웠던 찰나,

이번에는 조용한 카페에서 EX1000을 들어보고, 이녀석의 위력을 실감하게 되었습니다.

 

이쯤되면 제가 가지고 있는 EX600과 지인분의 EX1000, 이 둘의 소리를 비교해보지 않을 수 없겠지요?

(디바이스는 Cowon J3를 이용했습니다.)

 

 

일단 착용감은, EX1000과 EX600 모두 동일했습니다.

다만, EX1000의 케이블이 EX600에 비해 좀 더 굵은편이라, 상대적으로 EX1000의 케이블이 더 뻣뻣하게 느껴졌구요.

(그래도 트리플파이 기본케이블의 뻣뻣함에 비하면 완전 양호한 수준이지요.)

 

전체적으로, 확실히 EX1000이 더 고급스럽게 들립니다.

EX600이 뭔가 막이 하나 가려진듯한 고음이라면, EX1000은 투명하면서도 EX600에 비해 좀 더 높게 올라가는 느낌이고,

저음은 EX600에 비해 그 양이 많지는 않지만, EX600의 저음이 넓게 퍼지는 느낌이라면, EX1000은 더 깊고 더 단단하지만 넓게 퍼지는 느낌은 아니었습니다.

대신 저음부의 표현이 굉장히 섬세하고, 바닥 저 깊은 곳에서부터 올라오는 듯한 웅장한 느낌이, 오히려 EX600의 베이스보다 더 강한 인상을 남겨주었구요.

 

잔향감은 EX1000이 EX600보다 더 적어 살짝 더 건조하지만, 그만큼 깔끔하게 들렸고,

그때문인지, 보컬이 좀 더 선명하게 들리는 느낌이었습니다.

 

전반적인 특징이라면, EX600의 경우 특별히 튀는구석도, 그런다고 모자란 구석도 없는 평이한 수준의 성능을 보여준다면

EX1000은 좀 더 다이나믹하고, 선명하면서도 섬세한 소리를 내줍니다.

 

혹시나 해서, 이퀄라이저를 이용하면 EX600으로도 EX1000과 같은 성능을 낼 수 있지 않을까 하고, 이퀄라이저를 건드려 보았습니다만,

똑딱이 카메라로 찍은 사진을 아무리 뽀샵질 할지언정, DSLR로 찍은 사진의 심도와 선예도를 따라갈 수 없듯,

EX600에 이퀄라이저를 적용해도, EX1000만의 느낌을 낼 수는 없었습니다.

(...벌써 진동판 재질이며 케이블 선재부터 다르니 당연하겠지만요.)

 

 

아쉽게도 짧은 시간동안 청음해본게 전부인지라, EX1000의 진가를 100% 파악할 수는 없었지만,

10여분간 들어본 정도였음에도 불구하고 EX600과 EX1000은 소리의 레벨이 다르다는 느낌을 강하게 받았습니다.

더 낮게 울려주는 저음과, 더 높게 치고나가는 고음, 거기에 맑고 선명한 보컬까지 자연스레 어우러져, 귀에서 빼고싶지 않을 정도였으니까요.

 

사실 EX1000 바로 하위 모델이 EX600인데, 레벨 하나차이가 이렇게 큰 성능차이를 낼수도 있다는걸 실감하고 나니, 역시 소니다...라는 생각밖에 들지 않았고,

EX1000의 무시무시한 가격이 이제서야 이해되더랍니다. (지금은 많이 떨어진 상태지만, 아직도 최저 45만원 이상입니다.)

 

 

EX1000을 한마디로 정리하면,

절제된 저음이지만 그 심도가 깊고 단단하며, 맑고 투명한 겨울하늘의 느낌에 그 공기감마저 느껴지는, 선명하고 뭔가에 의해 가려지지 않은 고음,

스테이지의 공간감과 보컬의 분위기도 잘 느껴지고, 음선(音線) 하나하나를 놓치지 않고 섬세하면서도 고급스럽게 표현해주는 이어폰이라 하겠습니다.

 

혹시 소니의 소리를 좋아하고, EX600과 EX1000을 놓고 고민하신다면, 주저없이 EX1000을 추천해드리고 싶습니다.

(물론 EX1000이 비싸긴 하지만요=_=)

제가 느끼는 둘의 차이는, 같은 라인업상에 위치한 상/하위 모델 개념이 아닌, 아예 다른 라인업, 다른 레벨의 녀석들로 느껴질 정도였으니까요.

 

 

...그리고 지금은...

지름신이 문열어달라고 대문 걷어차는걸 애써 막고있는 중입니다=_=

 

(...트리플파이랑 EX600팔고 EX1000으로 넘어가버릴까..ㅜㅜ )

 

Comment 8
  1. 하늘가까이 2012.12.23 23:37 address edit & del reply

    허걱!! EX1000의 장,단점을 그 짧은 시간에 파악하시다니...

    역시 유이님은 전문가 인정!! 입니다...>_<

    리뷰를 읽고 사진을 보니 확실히 1000과 600의 선 굵기가 차이가 나는걸요...

    그나저나 전 BA 유이 이어폰의 고막(?)에 착착 달라붙는 소리가 좋더랍니다...

    볼륨을 높이 안올려도 확실히 전달되는 음색이며 모든 점이 진동판과는 완전히 다른 느낌이더군요...

    집에와서 90EX를 들어보니 확실히 조금은 뭔가 막혀있는 듯하면서 BX라는 이름에 걸맞게 저음부분은 확실하더라구요...

    다만 너무 강조되다보니 다른 부분이 조금 아쉽지만 말이지요...

    각자의 특색이 있지만 이래서 모든지 플래그쉽으로 한방에 가라는 말이 있는건지도 모르겠습니다...>_<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2.12.23 23:51 신고 address edit & del

      아무래도 오래 잡고있을 수는 없으니 자주듣는 익숙한 노래를 위주로 들어보았답니다~.
      그냥 들어도 EX600과 EX1000의 차이가 느껴질 정도였는데, 정말 제대로 들으면 어떤 느낌일까 하는 궁금함 마저 들더랍니다 >_<

      EX1000도 어찌보면 BA성향에 좀 더 가까운게, 잔향감이 적고 살짝 건조한 느낌인데, 오히려 이런 느낌이 음악을 더 담백하고 깔끔하게 들려주는 것 같더라구요~.
      BA이어폰은 특정장르에 특화되어있는 경우가 많은데, EX1000은 장르를 가리지 않고 다들 맛깔스러운 소리를 내주구요~.

      아무래도 사람마다 소리 성향이 다르고, 그에 따른 선호 이어폰도 다른데, EX1000은 성향이며 장르를 가리지 않고 잘 들려주는 멋진 이어폰인듯 싶습니다 >_<
      말씀대로 이래서 플래그쉽으로 한방에 가라는 말이 있는걸지두요~.

      아무쪼록 멋진 이어폰으로 노래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_<
      (그...그나저나 저는 전문가 수준이 되려면 내공을 더 쌓아야된답니다..ㅜㅜ)

  2. Favicon of http://sv2korea.tistory.com 한국출장소장 2012.12.24 21:03 address edit & del reply

    귀가 고급이 아니라 MX470으로 만족해서 다행입니다.

    ...그 전에 저런 고급기를 만질 일이 없었지만요;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2.12.25 17:04 신고 address edit & del

      대략 고급기에 한번 손대기 시작하면, 그보다 더 낮은 등급의 이어폰을 쓰기 힘들어진다는게 문제입니다;;;

  3. Schleierhaft 2012.12.28 06:26 address edit & del reply

    Ex1000이라 이야... 한때 구입할까 망설이다 가격때문에 결국 접어뒀네요.
    아웃도어에서 사용하기 불편하지 않나요? 착용감이나 선이나 등등해서 길에서 다니며 쓰기 어떠한지 여쭙고싶네요.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2.12.28 17:18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도 살까말까 고민중인데, 하늘가까이님의 EX1000을 들어보니, 이건 꼭 질러야되겠다는 생각이 막 들더랍니다...

      일단 착용감은 EX600이랑 거의 비슷하다보니, 제가 가지고 있는 EX600을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아웃도어에서 사용하기는 좀 불편합니다.
      이어가이드 부분이 확실히 고정되는게 아니고, 시간이 지나면 점점 풀리는 재질이다보니 간혹 격한 움직임이 있을시 이어폰이 귀에서 빠지는 문제가 있더라구요.
      선꼬임도 거의 없고 착용감 하나는 되게 좋은데 말이죠...

      가장 큰 문제가 차음성....이기도 합니다.
      커다란 에어덕트가 있다보니, 외부 소음의 유입이 좀 심한편입니다.
      (차음은 오픈형보다 쪼~~~~끔 더 잘되는 수준이구요.)

  4. Makoto 2013.02.03 23:03 address edit & del reply

    우연찮게 검색하다가 들어오게 되서 ex1000 비교기까지 보게 됐는데요.
    ex600의 성능향상을 원하시면 한번 아이리버 ak100에 물려서 들어보시길 바랍니다.
    그러시면 아마 꽤 느끼시는 부분이 있을 거라고 생각됩니다 ^^

    • Favicon of https://hosii.info 반쪽날개 2013.02.04 18:42 신고 address edit & del

      어서오세요.
      확실히 일반적인 기기에서 들었을 때의 ex600은 다소 밋밋한 감이 없지 않은데,
      달아주신 댓글을 보고나니, 문득 ak100에 물려서 들어보고 싶은 생각이 듭니다.
      ...다만 ak100은 가격이 너무 부담스럽습니다..ㅜㅜ

prev 1 ··· 987 988 989 990 991 992 993 994 995 ··· 2167 next